Skip to content

Guidebook for Busanjin-gu

Dandy

Guidebook for Busanjin-gu

Shopping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南浦洞)과 서구 충무동(忠武洞)에 있는 수산물 시장이다. 부산의 대표적인 재래시장으로, 자갈치란 이름은 지금의 충무동 로터리까지 뻗어 있던 자갈밭을 자갈처(處)라 불렀던 데서 유래하였다. 원래는 현재 부산시청이 있는 용미산(龍尾山) 동남쪽 해안과 남포동 건어물시장 주변에 자리잡고 있었으나 1930년대 남항(南港)이 매립된 뒤 지금의 위치로 옮겨왔다. 이 곳의 장이 성장하게 된 것은 1889년 일본인들이 자국어민을 보호하기 위해 인근에 부산수산주식회사를 세우면서부터였다. 그곳으로 상인들이 몰리자 자갈치시장 상인들도 서서히 근대화를 모색하게 되었는데, 1922년에 이르러 부산 어업협동조합이 남포동에 건물을 짓고 위탁판매 사업을 시작함으로써 자갈치시장의 상인들이 구심점을 찾아 모여 들었다. 이에 따라 부산의 어시장은 북항의 부산수산주식회사와 남항의 부산어협 위탁판매장으로 양분되었는데, 그 뒤 부산수산주식회사는 국내 최대의 어시장인 현재의 부산 공동어시장으로 발전하게 되었고, 남항에 출어하는 영세어선들의 어획물을 다루는 영세상인들이 부산어협 위탁판매장 주변에 모여 지금의 자갈치시장을 이루었다. 현재는 전용면적 7243m²에 부산어업협동조합·어패류조합 등 근대화된 어시장이 480여 개의 점포를 형성하며, 주로 연안이나 남해에서 잡히는 대구·청어· 갈치·조개·해조류 등을 판매하고 있다
Jagalchi Traditional Market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南浦洞)과 서구 충무동(忠武洞)에 있는 수산물 시장이다. 부산의 대표적인 재래시장으로, 자갈치란 이름은 지금의 충무동 로터리까지 뻗어 있던 자갈밭을 자갈처(處)라 불렀던 데서 유래하였다. 원래는 현재 부산시청이 있는 용미산(龍尾山) 동남쪽 해안과 남포동 건어물시장 주변에 자리잡고 있었으나 1930년대 남항(南港)이 매립된 뒤 지금의 위치로 옮겨왔다. 이 곳의 장이 성장하게 된 것은 1889년 일본인들이 자국어민을 보호하기 위해 인근에 부산수산주식회사를 세우면서부터였다. 그곳으로 상인들이 몰리자 자갈치시장 상인들도 서서히 근대화를 모색하게 되었는데, 1922년에 이르러 부산 어업협동조합이 남포동에 건물을 짓고 위탁판매 사업을 시작함으로써 자갈치시장의 상인들이 구심점을 찾아 모여 들었다. 이에 따라 부산의 어시장은 북항의 부산수산주식회사와 남항의 부산어협 위탁판매장으로 양분되었는데, 그 뒤 부산수산주식회사는 국내 최대의 어시장인 현재의 부산 공동어시장으로 발전하게 되었고, 남항에 출어하는 영세어선들의 어획물을 다루는 영세상인들이 부산어협 위탁판매장 주변에 모여 지금의 자갈치시장을 이루었다. 현재는 전용면적 7243m²에 부산어업협동조합·어패류조합 등 근대화된 어시장이 480여 개의 점포를 형성하며, 주로 연안이나 남해에서 잡히는 대구·청어· 갈치·조개·해조류 등을 판매하고 있다
부산 최대의 명문 전통시장 부산진시장 부산진시장은 혼수와 원단 특화전문 시장으로 아주 유명한 곳으로써 서울 동대문시장 대구 서문시장과 함께 전국 3대 시장의 하나로 불리고 있습니다. 백화점 못지않은 많은 물품과 방대한 종류의 상품들을 판대하는 1350여 개의 점포들이 입점해 있습니다. 한복 원단 이불 그룻 등 혼수용품과 의류 악세사리 뿐 아니라 식육점과 분식점 해산물까지 수용하고 있으며 그 밖에도 많은 품목을ㅇ 판대하고있습니다.시장은 연면적 3만에 달하며 지하2층 지상3층짜리 현대식 건물로 되어있습니다.
Busanjin Market
부산 최대의 명문 전통시장 부산진시장 부산진시장은 혼수와 원단 특화전문 시장으로 아주 유명한 곳으로써 서울 동대문시장 대구 서문시장과 함께 전국 3대 시장의 하나로 불리고 있습니다. 백화점 못지않은 많은 물품과 방대한 종류의 상품들을 판대하는 1350여 개의 점포들이 입점해 있습니다. 한복 원단 이불 그룻 등 혼수용품과 의류 악세사리 뿐 아니라 식육점과 분식점 해산물까지 수용하고 있으며 그 밖에도 많은 품목을ㅇ 판대하고있습니다.시장은 연면적 3만에 달하며 지하2층 지상3층짜리 현대식 건물로 되어있습니다.
Sightseeing
주차, 남/녀 화장실 구분 온천 및 스파
Dongnae Spa Outdoor Foot Bath
주차, 남/녀 화장실 구분 온천 및 스파
SEA LIFE 부산아쿠아리움은 누적 1,500만 이상의 방문객이 방문한 부산, 경남 지역의 관광명소입니다. SEA LIFE 부산아쿠아리움은 250종, 10,000여 마리의 해양 생물들을 비롯해 총8개의 전시존을 갖추고 있으며, △4D라이드 △상어 투명보트 △샤크다이브 등을 통해 생생한 해양 생태계 현장체험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2014년 리브랜딩을 위해 6개월간 내부 수리와 해양생물 친화적인 환경조성으로 재구성 작업을 마친 ‘SEA LIFE 부산아쿠아리움’에는 가오리 해안, 해마 유치원, 샤크워크 등의 관람시설이 신설되었습니다. 또한 모든 관람객들이 단순 관람을 벗어나 각종 테마마다 압인도장을 찍으며 환경보호 메시지를 몸소 체험할 수 있는 다이빙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17
locals recommend
SEA LIFE Busan Aquarium
1411-4
17
locals recommend
SEA LIFE 부산아쿠아리움은 누적 1,500만 이상의 방문객이 방문한 부산, 경남 지역의 관광명소입니다. SEA LIFE 부산아쿠아리움은 250종, 10,000여 마리의 해양 생물들을 비롯해 총8개의 전시존을 갖추고 있으며, △4D라이드 △상어 투명보트 △샤크다이브 등을 통해 생생한 해양 생태계 현장체험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2014년 리브랜딩을 위해 6개월간 내부 수리와 해양생물 친화적인 환경조성으로 재구성 작업을 마친 ‘SEA LIFE 부산아쿠아리움’에는 가오리 해안, 해마 유치원, 샤크워크 등의 관람시설이 신설되었습니다. 또한 모든 관람객들이 단순 관람을 벗어나 각종 테마마다 압인도장을 찍으며 환경보호 메시지를 몸소 체험할 수 있는 다이빙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1972년 6월 26일 부산기념물 제28호로 지정되었다가 2005년 11월 1일 국가 지정 문화재 명승 제17호로 지정되었다. 영도의 남동쪽 끝에 위치하는 해발고도 200m 이하의 구릉지역으로, 부산 일대에서 보기 드문 울창한 숲과 기암 괴석으로 된 해식절벽 및 푸른 바다 등이 조화를 이룬다. 옛날에 신선이 살던 곳이라 하여 신선대(神仙臺)라고도 부르며, 신라 태종무열왕 사후(射侯)의 장소였다는 속전(俗傳:東萊府誌 所載)에 따라 현재는 태종대라는 호칭이 보편화되었다. 오륙도(五六島)가 가깝게 보이고, 맑은 날씨에는 56km 거리인 일본 쓰시마섬[對馬島]이 해상의 흑점(黑點)처럼 희미하게 보이기도 한다. 60여 년의 역사를 가진 영도등대가 섬 남동부의 가파른 해안절벽 위에 서 있고 부근에 신선대바위 ·망부석(望夫石)이 있으며 순환관광로의 중간지점인 전망대에는 이곳 명물인 모자상(母子像)이 있다. 그 밖에 인공해수(人工海水) 풀장인 ‘곤포(昆布)의 집’을 비롯한 위락시설과 바다낚시터 등이 있으며 너비 10m, 길이 4km 가량의 순환관광로가 섬의 명소들을 누비며 지나간다.
24
locals recommend
Taejongdae Resort
24
locals recommend
1972년 6월 26일 부산기념물 제28호로 지정되었다가 2005년 11월 1일 국가 지정 문화재 명승 제17호로 지정되었다. 영도의 남동쪽 끝에 위치하는 해발고도 200m 이하의 구릉지역으로, 부산 일대에서 보기 드문 울창한 숲과 기암 괴석으로 된 해식절벽 및 푸른 바다 등이 조화를 이룬다. 옛날에 신선이 살던 곳이라 하여 신선대(神仙臺)라고도 부르며, 신라 태종무열왕 사후(射侯)의 장소였다는 속전(俗傳:東萊府誌 所載)에 따라 현재는 태종대라는 호칭이 보편화되었다. 오륙도(五六島)가 가깝게 보이고, 맑은 날씨에는 56km 거리인 일본 쓰시마섬[對馬島]이 해상의 흑점(黑點)처럼 희미하게 보이기도 한다. 60여 년의 역사를 가진 영도등대가 섬 남동부의 가파른 해안절벽 위에 서 있고 부근에 신선대바위 ·망부석(望夫石)이 있으며 순환관광로의 중간지점인 전망대에는 이곳 명물인 모자상(母子像)이 있다. 그 밖에 인공해수(人工海水) 풀장인 ‘곤포(昆布)의 집’을 비롯한 위락시설과 바다낚시터 등이 있으며 너비 10m, 길이 4km 가량의 순환관광로가 섬의 명소들을 누비며 지나간다.
1972년 6월 26일 부산기념물 제22호로 지정되었다가 2007년 10월 1일에 국가지정문화재 명승(名勝) 제24호로 지정되었다. 면적 0.02㎢, 최고점 68m(굴섬)이다. 예로부터 부산의 상징물이었다. 영도구(影島區)의 조도(朝島)와 마주보며, 부산만 북쪽의 승두말로부터 남동쪽으로 6개의 바위섬이 나란히 뻗어 있다. 이 섬들은 육지에서 가까운 것부터 방패섬(2,166㎡)·솔섬(5,505㎡)·수리섬(5,313㎡)·송곳섬(2,073㎡)·굴섬(9,716㎡)·등대섬(3,416㎡)으로 나누어진다. 송곳섬은 작고 모양이 뾰족하며, 굴섬은 가장 크고 커다란 굴이 있다. 육지에서 가장 멀리 떨어진 등대섬은 평탄하여 밭섬이라고도 하였으나, 등대가 세워진 뒤부터 등대섬이라고 한다. 등대섬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무인도이다. 섬 이름은 1740년에 편찬된 《동래부지(東萊府誌)》 산천조(山川條)에 따르면, 동쪽에서 보면 여섯 봉우리가 되고 서쪽에서 보면 다섯 봉우리가 된다는 데서 유래하였다고 한다. 방패섬과 솔섬의 아랫부분이 거의 붙어 있어 썰물일 때는 1개의 섬으로 보이고, 밀물일 때는 2개의 섬으로 보인다는 데서 유래하였다는 설은 19세기에 일본 사람이 잘못 기록한 내용에서 비롯되었다고 한다. 섬의 형성과정을 살펴보면 12만 년 전까지는 육지에 이어진 하나의 소반도(小半島)였다가 유구한 세월 동안 거센 파도의 침식작용으로 육지에서 분리
6
locals recommend
Oryuk-to
6
locals recommend
1972년 6월 26일 부산기념물 제22호로 지정되었다가 2007년 10월 1일에 국가지정문화재 명승(名勝) 제24호로 지정되었다. 면적 0.02㎢, 최고점 68m(굴섬)이다. 예로부터 부산의 상징물이었다. 영도구(影島區)의 조도(朝島)와 마주보며, 부산만 북쪽의 승두말로부터 남동쪽으로 6개의 바위섬이 나란히 뻗어 있다. 이 섬들은 육지에서 가까운 것부터 방패섬(2,166㎡)·솔섬(5,505㎡)·수리섬(5,313㎡)·송곳섬(2,073㎡)·굴섬(9,716㎡)·등대섬(3,416㎡)으로 나누어진다. 송곳섬은 작고 모양이 뾰족하며, 굴섬은 가장 크고 커다란 굴이 있다. 육지에서 가장 멀리 떨어진 등대섬은 평탄하여 밭섬이라고도 하였으나, 등대가 세워진 뒤부터 등대섬이라고 한다. 등대섬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무인도이다. 섬 이름은 1740년에 편찬된 《동래부지(東萊府誌)》 산천조(山川條)에 따르면, 동쪽에서 보면 여섯 봉우리가 되고 서쪽에서 보면 다섯 봉우리가 된다는 데서 유래하였다고 한다. 방패섬과 솔섬의 아랫부분이 거의 붙어 있어 썰물일 때는 1개의 섬으로 보이고, 밀물일 때는 2개의 섬으로 보인다는 데서 유래하였다는 설은 19세기에 일본 사람이 잘못 기록한 내용에서 비롯되었다고 한다. 섬의 형성과정을 살펴보면 12만 년 전까지는 육지에 이어진 하나의 소반도(小半島)였다가 유구한 세월 동안 거센 파도의 침식작용으로 육지에서 분리
부산시민공원은 기억(Memory), 문화(Culture), 즐거움(Pleasure), 자연(Nature), 참여(Participation) 5개 활동주제로 조성되었습니다. 부산의 심장부를 대표하는 새로운 공공 경관과 치유와 침적 그리고 새로운 가능성의 축적의 장으로 세계에서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새로운 형태의 최첨단 공원으로 공원조성 면적은 473,279㎡ 이며, 그중 공원 중앙지역에 자리하고 있는 하야리아 잔디광장 면적은 약40,000㎡(축구장 6배)입니다. 공원 내에는 97종 85만여 그루(교목 은행나무등 46종 9,937 그루, 관목 43종 844,314 그루)의 나무가 심어졌으며 공원역사관, 공원안내소, 부전천(2.5㎞), 전포천(2.5㎞), 분수(4개소), 광장(6개소), 어린이놀이시설(9개소) 등과 주차장(902면), 카페(3개소), 편의점(2개소), 화장실(22개소)등의 편의시설이 만들어졌습니다. 부산시민공원은 부산 시민과 우리나라 국민들은 물론 외국인들도 즐겨 찾는 세계적인 명품 공원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10
locals recommend
Simingongwon-ro
10
locals recommend
부산시민공원은 기억(Memory), 문화(Culture), 즐거움(Pleasure), 자연(Nature), 참여(Participation) 5개 활동주제로 조성되었습니다. 부산의 심장부를 대표하는 새로운 공공 경관과 치유와 침적 그리고 새로운 가능성의 축적의 장으로 세계에서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새로운 형태의 최첨단 공원으로 공원조성 면적은 473,279㎡ 이며, 그중 공원 중앙지역에 자리하고 있는 하야리아 잔디광장 면적은 약40,000㎡(축구장 6배)입니다. 공원 내에는 97종 85만여 그루(교목 은행나무등 46종 9,937 그루, 관목 43종 844,314 그루)의 나무가 심어졌으며 공원역사관, 공원안내소, 부전천(2.5㎞), 전포천(2.5㎞), 분수(4개소), 광장(6개소), 어린이놀이시설(9개소) 등과 주차장(902면), 카페(3개소), 편의점(2개소), 화장실(22개소)등의 편의시설이 만들어졌습니다. 부산시민공원은 부산 시민과 우리나라 국민들은 물론 외국인들도 즐겨 찾는 세계적인 명품 공원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Arts & Culture
체험분수 (6회 회당 20분) - 11시,14시,15시,16시,17시 - 음악분수 공연후 1회 ※ 음악분수 후 체험분수는 10분간 운영 및 주말은 1회 공연 후에만 운영 음악분수 (회당 20분) - 봄 (4월 개장이후) : 평일 19시 30분 / 주말&공휴일 19시 30분(1회) , 20시 30분(2회) 가을 (9~10월) : 평일 19시 30분 / 주말&공휴일 19시 30분 (1회 ), 20시 30분 (2회) - 여름 (5~8월) : 평일 20시 / 주말&공휴일 20시(1회), 21시(2회) ※ 계절 및 일기에 따라 시간이 변경(조정)될 수 있음. ※ 하절기 휴가기간 중 (7.22~8.20) 평일 음악분수 2회 공연 20시(1회) , 21시(2회)
6
locals recommend
Dadaepo Sunset Fountain of Dream
482-3
6
locals recommend
체험분수 (6회 회당 20분) - 11시,14시,15시,16시,17시 - 음악분수 공연후 1회 ※ 음악분수 후 체험분수는 10분간 운영 및 주말은 1회 공연 후에만 운영 음악분수 (회당 20분) - 봄 (4월 개장이후) : 평일 19시 30분 / 주말&공휴일 19시 30분(1회) , 20시 30분(2회) 가을 (9~10월) : 평일 19시 30분 / 주말&공휴일 19시 30분 (1회 ), 20시 30분 (2회) - 여름 (5~8월) : 평일 20시 / 주말&공휴일 20시(1회), 21시(2회) ※ 계절 및 일기에 따라 시간이 변경(조정)될 수 있음. ※ 하절기 휴가기간 중 (7.22~8.20) 평일 음악분수 2회 공연 20시(1회) , 21시(2회)